알아두면 유용한 사람의 심리 12가지

 

한 번쯤 읽어보면 사회생활 하면서 대인관계 유지하는데

의외로 많은 도움이 될 만한 글들이네요 ^^

새롭게 알게된 내용들도 있고

조그만 배려가 행복한 인간관계를 형성하는데 큰 역활을 하는 거 같아요^^

 

 

 


1. 혼잣말을 하는 사람은

하고 싶은 말을 참고 있는 사람이래요.

누군가 자신의 말을 우연히라도 들어줘서

고민을 해결해줬으면 하는 바램에 그런다고 하네요.

 


2. 험담이나 소문을 말하기 좋아하는 사람은

칭찬받고 싶은 사람이래요.

자신은 그사람과 달리 이러지 않다는걸

어필하고 싶어서 그런다고 하네요.

 


3. 포장지를 찢어 선물을 꺼내는 사람은 솔직한 사람이다.

선물의 포장지를 찢어버리는것은

선물을 정성껏 포장해준 사람에게

예의가 아니라고 생각되서 대부분 조심하게 뜯게 되지만,

솔직한 사람은 상대방이 내가 이 선물을 어서 확인해

기뻐할 모습을 원한다는걸 무의식적으로 알기때문에 그렇다고 하네요.

 


4. 헛웃음이 많은 사람은 주위 사람을 너무 의식하는 사람이다.

웃음을 지음으로서 " 난 괜찮다 " 라는 무언의 메세지를 날린다고 하네요.

 


5. 여자가 다리를 바꿔 꼬는 것은 승낙사인이다.

자세가 불편해서 바꿀수도 있다고 생각하지만,

그사람과 좀더 오래 있고 싶다는 마음에

편한 자세를 취하려고 한다네요.

 


6. 손이 불안정한 사람은 거짓말을 하는 것이다.

대부분의 거짓말은 입과 손에 의한 행동으로 하게 되는데요

뇌가 자신이 경험했던 일과 다른 일을 말하도록 지시하면

무의식적으로 떨리는 반응을 일으킨대요.

 


7. 야단을 잘 맞는 부하일수록 상사에게 사랑받는다.

자신이 좋아하는 사람이 나쁘게 되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그런다고 하네요.

선생님이 나만 꾸짖는다 생각하지 마시고 긍정적으로 마음을 바꿔보세요.

 


8. 쉽게 OK하는 사람은 나중에 NO라고 말할 사람이다.

쉽게 이루어진 사랑은 쉽게 깨진답니다.

 

9. 몸을 바짝 붙여오며 말하는 사람은 뭔가를 원하는 사람이다.

몸을 가까이 함으로서 친밀감을 유도하고,

그 친밀감으로 자신의 이익을 만족시키려고

무의식적으로 하는 행동이라고 하네요.

 


10. 전화할 때 목소리가 큰 사람은 자신을 어필하고 싶은 사람이다.

그 사람에게 나라는 존재를 부각시키고 싶은 마음에 그런다고 하네요.

 


11. 걸핏하면 대드는 사람은 사실 마음이 약한 사람이다.

마음이 약해 상대방에게 직접 원하는 바를 말할수는 없기때문에

대드는 행동으로 내가 이렇게 힘들다는걸

상대방이 좀 알아줬으면 하는 마음에서 그런다고 하네요.

 


12. 묻지 않은 것까지 말하는 사람은 뭔가를 숨기고 있는 사람이다.

생각하지 않은 점까지 생각하게 함으로서 숨기려고 하는 것을

 잊어버리게 하려고 하는 인간의 심리라고 하네요.

 

- 차를 마실 경우 마시는 속도를 비슷하게 맞추세요.

 

- 티슈를 갈기갈기 찢는 손장난은 절.대.금.지

 

 

 

[영화를 볼때]

 

- 음료나 팝콘은 가급적 남자가 드세요

 

- 먹을 땐 쩝쩝소리를 자제하세요.

 

- 영화 보는 중 대화는 자제하세요.

 

- 다리는 적당히 벌리셔야 합니다.

 

- 영화가 끝나자마자 벌떡 일어나지 마세요.

 

- 먹다 남은 음료, 팝콘등 쓰레기는 남자가 휴지통에 버리세요.

 

 

 

[전화를 할때]

 

- 통화가 끝났다고 바로 종료버튼을 누르지 마세요.

 

- 아무할 말 없이 전화하지 마세요.

(사귈 때는 ‘그냥 생각나서 전화하는게 가능’)

 

- 잠시 후 전화 주겠다고 약속했다면, 잊지말고 연락하세요!

 

- 전화나, 답장이 없다고 해서 3통,4통 연달아 연락하는 행동은 피하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